마지막 편집 : 2020-09-20 14:38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대전>행정
설 명절 종합대책 추진
2020-01-21 10:41:50
이용민 기자 yongmin3@daum.net


  [시사터치] = 대전시가 설 명절을 앞두고 시민과 고향을 찾은 귀성객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설 명절 종합대책’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시는 지난 13일부터 오는 22일까지를 사전 준비기간으로 정하고 교통, 공원ㆍ녹지, 상수도 등 시민생활 필수시설에 대한 점검ㆍ보완에 나선 가운데 명절 기간에는 종합상황실을 비롯한 8개 상황실을 운영하는 등 빈틈없는 연휴나기에 나선다.

  특히, 올해 설은 서민생활 안정, 생활불편 해소, 환경정비, 시민안전 등을 중점 관리분야로 정해 집중 관리하게 된다.

  이와 관련, 서민생활 안정을 위해 지난 1월 초부터 명절 성수품 15개 품목에 대한 가격관리에 나선 가운데, 소상공인과 영세업체에 대한 금융지원을 통해 명절 서민경제 안정화를 추진한다.

  또 기초생활수급자 1만 6119세대, 사회복지시설 211곳에 대한 위문 및 자원봉사활동 연계를 통해 명절 기간 어려운 이웃들이 소외감을 가지지 않도록 섬세하게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시내버스 감차 최소화, 도시철도 특별 점검 등을 통해 시민들이 편안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고, 공영주차장 무료개방과 전통시장 주변에 대한 한시적 주차 허용으로 전통시장 이용객들의 편의를 제고할 예정이다.

  특히, 매년 명절 기간 교통 혼잡이 발생하는 추모공원, 천주교 공원묘지 등에 대해서는 임시 주차장 마련과 주차 관리요원 배치로 불편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당직 의료기관 지정 및 보건소 연계 비상체계 운영과 함께 최근 발생한 중국 우한시 원인불명 폐렴 집단발생에 대해서는 입국자 모니터링 및 격리 치료병상 가동 등 철저한 의료대책을 마련했다.

  한편, 시민의 즐거운 연휴를 위해 공원ㆍ녹지시설을 사전 점검하고 일자별 생활 쓰레기 수거를 통해 쾌적한 명절 환경을 제공하고 불법광고물에 대한 집중 정비로 귀성객들에게 깨끗한 도시 이미지를 보여줄 예정이다.

  또 재난ㆍ제설ㆍ소방 등 분야별 대책 상황실 운영과 도로, 공사현장, 교통신호 등에 대한 사전 점검을 통해 안전사고 예방에도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대전시 정윤기 행정부시장은 “민족 최대 명절인 설을 맞아 시민들이 가계부담을 덜고 안전하고 편안하게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종합대책을 마련했다.”며 “긴장감을 갖고 자치구, 유관기관과 함께 종합대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명절 연휴 중 불편사항은 시 당직실(042-270-2222)과 대전시 콜센터(042-120)로 연락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시사터치>

이전화면 | 인쇄 | 기사공유 :



회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콘텐츠 이용문의    윤리강령
등록번호 : 대전 아00217 등록일 : 2014. 12. 12. 발행·편집인 : 이용민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민
대전본사 : (34410)대전광역시 대덕구 송촌북로19번길 11(중리동 497-2) 전화 : 010-3440-2139
세종본부 : (30151)세종특별자치시 한누리대로 2144(스마트허브 307호)
이메일 : sisatouch@sisatouch.com Copyright 시사터치 All rights reserved.